Untitled Document
   
  2019년 11월23일 03:02 (토요일)
Untitled Document
Untitled Document
 
 
Untitled Document
 
 


영흥도에는 전국에서 찾아볼 수 없는 대규모의 서어나무 군락지가 집단 서식하고 있다. 우리나라 어느지역에서도 볼 수 없는 서어나무 최대의 군락지로 전국적으로 유일한 괴수목 지역으로 300여본의 소사나무가 군락을 이루고 있어 가족적인 분위기 속에서 산책을 즐기며 피서 할 수 있는 곳이다. 지금으로부터 150여년전 에 내2리(내동)마을에 사는 선조들이 농업에 종사하면서 살던 중 해풍이 심해 방풍림을 심어 바람막이를 조성하려고 여러차례 걸쳐 여러가지 나무를 심었으나 현지 토양이 모래, 자갈로 이루어져 있어 모두고사하기 때문에 천박한 땅에서도 잘 자라는 강한 서어나무를 구해 구덩이를 깊이 파고 흙을 식재한 후 정성껏 자식과 같이 가꾸었다고 전해오고 있다. 어느 나뭇가지하나 곧은 것이 없지만 울퉁불퉁한 가지들속에 서있으면 마치 설치미술을 보는 듯한 재미를 안겨주기도 한다.사실 서어나무는 목질이 고르지 못하고 단단하지도 않아 땔감 외에는 별 용도가 없다고 한다. 하지만 해수욕장 그늘로는 최고다. 자라면서 넓게 퍼지는 가지에 빼곡한 잎, 나무간격이 넓음에도 그늘은 완벽하다. 텐트치기 적당한 간격과 높이. 보디빌더 같은 울퉁불퉁한 가지까지 운치가 있다. 겨울에는방풍막이 되고 여름엔 시원한 그늘을 제공하여 관광객들에게 에어컨 역할을 하며 가족적인 분위기에서 산책을 즐기며 피서할 수 있는 점이 영흥도 십리포해수욕장의 자랑거리다.

 
 
 
 
 
 
 
 
 
Untitled Document
 
홈페이지 제작 | 인터넷 광고문의 | 개인정보 보호정책 | 이메일 주소 무단 수집금지

Copyright (C)2000~2010 Youngheungdo.com co., Ltd. All rightes reserved Contact
영흥도 포탈 사이트 2000.07.01이후 번째 방문자입니다. 홈페이지제작문의 : 010-2765-9300
위의 자료들은 저작권법 보호를 받고 있습니다. 자료 인용시 꼭 출처를 밝혀주시기 바랍니다.